내인생의 스프링 캠프 = Spring camp : 정유정 장편소설
내인생의 스프링 캠프 = Spring camp : 정유정 장편소설
  • 저자 : 정유정 지음
  • 출판사 : 비룡소
  • 발행일 : 2013년
  • 청구기호 : 813.7-정66ㄴ
  • ISBN : 9788949120768
  • 자료실명 : [월롱]종합자료실

책소개

출판사 서평

5000만원 고료 2007년 제1회 세계청소년문학상 수상작 정유정(41)의 장편소설『내 인생의 스프링캠프』가 비룡소에서 출간되었다. 올해 처음으로 제정된 ‘세계청소년문학상’은 기성작가뿐만 아니라 미등단 문학도들을 대상으로 청소년들이 읽을 만한 소설을 공모하였고, 그 결과 첫 수상작『내 인생의 스프링캠프』가 결정되었다. 이 작품은 심사위원단으로부터 “한번 손에 들면 놓을 수가 없고, 청룡열차를 탄 것처럼 숨가쁘게 읽힌다”는 평가와 함께 “시대와 인간과 풋풋한 사랑을 새겨 넣은 수작”이라는 호평을 받았다.
이 소설은 1986년 8월 어느 여름, 수원 근처 한 마을을 배경으로 이야기가 시작된다. 열다섯 살 주인공 준호는 학생 운동권의 전설적인 존재인 형이 해외로 도피할 수 있도록 여권과 여비 등을 전달해 달라는 친구의 부탁을 받는다. 약속 장소는 남도의 신안 임자도. 준호는 혼자만의 여행을 계획했으나 느닷없이 들러붙은 불청객, 같은 동네 친구 승주와 정아 때문에 여행은 개판이 된다. 여기에다 정체 모를 할아버지와 루스벨트로 불리는 도베르만 개까지, 이 다섯 동행의 여행이 1인칭 화자 준호의 거침없는 입담과 유머에 실려 한편의 로드 무비처럼 쏟아진다.
80년 광주 민주화 운동 때 실종된 아버지에 대한 그리움을 품고 사는 준호, 가정폭력을 일삼으며 응어리진 마음을 거머쥐고 사는 정아, 지방 대지주의 5대 독자지만 부모의 도를 넘어선 간섭과 억압으로 마음의 병을 지닌 승주, 이 세 아이들이 무작정 낯선 세상 속으로 뛰어들어 험난한 여정을 함께하며 온갖 우여곡절 끝에 삶의 ‘비밀’ 하나를 손에 쥐게 되는 스토리는 머리로만 인생을 그려내는 요즘 10대에게 색다른 감동을 선사한다.
“만약, 우리 인생에도 스프링캠프가 있다면?”이라는 질문에서 이야기를 시작하게 되었다는 작가는 10대를 이렇게 얘기한다. 인간 체온 36.5도보다 1도씨 더 높아 온몸이 열정으로 들끓는 시기라고. 그 열정을 머리로만, 그야말로 ‘쿨’하게 자신의 인생을 이리저리 재단하는 요즘 10대는 그래서 조금은 아쉽다고. 불균형의 그 아이들이, 인생의 본 게임 전에 겪을 수 있는 온갖 모험과 여정을 작품 속 세 아이들처럼 황톳길에서 구르듯 그렇게 몸으로 세상에 직접 부딪치며 경험하기를 바란다고.
학교, 자기 생활 주변, 친구로 이어지는 어떻게 보면 제한된 생활의 틀 속에 갇힌 아이들의 속내를 다룬 것이 국내 청소년 소설의 큰 대세였다면, 정유정의 작품은 그 틀을 깨고 세상 속으로 그야말로 무식하리만치 대범하게 몸을 부딪는 아이들의 이야기로, 국내 청소년 문학에 새로운 색깔을 더해 줄 것이다.

■ 풍경에 녹아난 80년대 그 시대의 이야기


이 작품이 80년대를 배경으로 하는 만큼, 작가는 이 시대의 풍경을 놓치지 않고 글 속에 담아내고 있다. 해외로 도피할 수 있도록 운동권의 전설적인 존재인 친구 형을 도와준다는 설정, 80년 광주 민주화운동 때 그 사건에 연루되어 사라진 아버지에 대한 아픔을 안고 사는 준호와, 딸아이의 눈을 고치러 광주 시내에 나왔다가 군인들의 무자비한 총격에 어린 딸을 잃고 억울한 누명을 쓴 채 삼청교육대에 끌려간 할아버지 박양수의 이야기, 직선제 개헌을 위한 광주의 시위 현장 모습 등, 작가는 지금은 잊혀져가는 그 시절의 아픔을 엄청나게 거창하고 거룩한 이야기로 직접적으로 그려내는 대신, 이야기 속에 적절하게 녹여내고 있다.
[예스24 제공]

TOP